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조선 천재 화가 ‘단원 김홍도’ 미디어아트 展단원 김홍도의 작품과 생애를 시선(視線)여정으로 풀어 낸 복합 미디어 전시
신수미 기자 | 승인2018.10.24 15:47
▲보물 제2000호 김홍도 필 삼공불환도(삼성미술관리움)

[미디어세상] 지정번호 보물 2000호, 삼공불환도를 살아 움직이는 미디어로 만날 수 있는 전시가 있다. 용산전쟁기념관에서 전시중인<김홍도 Alive>이다. 또한 이번 보물지정을 기념으로 30% 특별할인이벤트도 진행한다.

단원 김홍도가 57세에 그린 8폭 병풍인 ‘삼공불환도(三公不換圖)’는 김홍도가 1801년 순조의 천연두 완쾌를 기념해 만든 4점의 병풍 중 하나다. 송나라 시인 대복고(戴復古)의 시에서 유래한 ‘삼공불환’은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즐거움을 삼공(三公)의 높은 벼슬과도 바꾸지 않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삼공불환도는 비스듬한 사선 구도에 앞쪽으로 강을 두고 산자락에 큰 기와집과 논밭, 손님치레 중인 주인장, 일하는 농부와 낚시꾼 등이 짜임새 있게 등장한다. 소박하고 꾸밈없는 인물들에서 김홍도의 자유분방한 필치의 화풍이 드러난 말년 대표작이자 인물·산수에 두루 뛰어난 역량이 유감없이 발휘된 역작을 미디어로 재 탄생 시켜서 살아 움직이는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게 만들었다.

용산전쟁기념관에서 만날 수 있는 <김홍도 얼라이브> 전시는 조선시대 최고의 천재 화가였던 단원 김홍도의 작품과 생애를 시선의 여정으로 풀어낸 복합 미디어 체험 전이다. 김홍도의 작품을 영상으로 제작하여 작품속으로 들어가는 느낌을 전달한다.

김홍도의 154작품(인쇄 120개, 영상 34개)을 총 5섹션으로 나눠 소개하고 있으며, 김홍도의 시선 변화를 따라가며 자연스럽게 김홍도의 작품세계를 이해할 수 있도록 시선과 공간이 어우러진 테마로 구성된다. 더불어 기존의 컨텐츠 영상도 더 풍성하게 길이를 늘리고 새 단장을 맞췄다.

또한 방송인 ‘오상진’의 특기이자 최고의 매력포인트인 친절한 목소리가 담긴 오디오가이드는 ‘김홍도’에 대한 이해를 더욱 풍부하게 도와줄 예정이며, <김홍도 얼라이브> 전시가 진행되는 전기간 동안 청취 가능하다. 또한, 오상진의 참여로 제작된 <김홍도 얼라이브> 오디오가이드 대여 수익금 일부는 추후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될 예정이다.


신수미 기자  c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세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수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로6길 5-24, 2층 (녹번동, 다원빌딩)  |  대표전화 : 02)3144-3834  |  팩스 : 02)3144-4734
등록번호 : 서울 아 01419  |  등록일자 : 2010년 11월 18일  |  발행·편집국장 : 노인국  |  개인정보책임자 : 박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인국
Copyright © 2019 미디어세상.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