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
인천공항, 개항 18주년 기념 정기공연 ‘HEART BLOSSOM CONCERT’ 성료!K-POP부터 아카펠라, 뮤지컬까지…최정상 아티스트 공연에 인천공항 ‘북적’
신수미 기자 | 승인2019.04.01 14:44
▲인천국제공항의 개항 18주년을 기념하는 정기공연 ‘HEART BLOSSOM CONCERT’가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미디어세상] 인천국제공항의 개항 18주년을 기념하는 정기공연 ‘HEART BLOSSOM CONCERT’가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이번 공연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열렸으며, K-POP부터 아카펠라, 뮤지컬까지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꾸며졌다. 인천공항을 찾은 국내외 여행객과 인근지역 주민, 관광객, 공항직원 등 3일간 7,800여 명이 이번 공연을 즐기며 인천공항의 개항 18주년을 함께 축하하고, 새로운 도약을 응원하기도 했다.

첫날인 29일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 가수들의 K-POP 콘서트로 축제의 막이 올랐다. 독보적인 가창력을 보유한 가수 알리가 희로애락의 풍부한 감성과 팔색조 매력을 펼쳐내며 감동을 전했으며, 사랑스러운 매력의 듀오, 볼빨간 사춘기는 ‘우주를 줄게’, ‘여행’ 등의 히트곡으로 봄의 싱그러움을 닮은 무대를 선사했다.

둘째 날인 30일에는 아카펠라 음악쇼 ‘보컬플레이’에서 환상적인 콜라보 무대를 선보여 화제를 일으킨 보컬그룹 스윗소로우와 ‘클래시컬 크로스오버 앙상블’ 컨템포디보가 다시 한 번 뭉쳐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다. 특히, 아카펠라로 재해석한 ‘야생화’, ‘The Circle of Life’ 등의 무대는 목소리의 아름다움만으로도 꽉 찬 감동을 선사하며 환호를 이끌어냈다.

마지막 날인 31일에는 뮤지컬계의 디바 바다와 떠오르는 실력파 테너 이동신, 드림 뮤지컬 앙상블의 무대가 대미를 장식했다. <미녀와 야수>, <맘마미아> 등의 유명 뮤지컬 넘버를 중심으로 다채롭게 구성된 뮤지컬 갈라쇼가 폭발적인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신선한 에너지를 전했다.

현장을 찾은 관람객 로빈(Robin) 씨(국적 미국, 57세)는 “영상을 통해 K-POP을 많이 접해왔는데, 한국 여행을 마치고 돌아가는 공항에서 이렇게 멋진 라이브 공연을 보게 되다니 행운이라고 생각한다”며, “덕분에 한국에서의 마지막이 더욱 특별하고 행복한 기억으로 남게 됐다”고 말했다.

인천공항은 연중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컬처포트(Culture-port)’, ‘아트포트(Art-port)’로서, 이번 공연과 같이 정상급 아티스트들을 초청하여 펼치는 시즌별 정기공연을 비롯해 1년 365일 열리는 상설공연, 왕가의 산책 퍼레이드, 한국전통문화센터, 한국문화박물관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및 시설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모금 및 기부행사와 연계한 문화공연을 개최하고, 무형문화재와 함께하는 문화행사를 통해 전통문화 전승과 발전을 지원하는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며 고객과 국민의 마음에 감동을 전하는 ‘하트포트(Heart-port)’로 거듭나고자 노력하고 있다.


신수미 기자  c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세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수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로6길 5-24, 2층 (녹번동, 다원빌딩)  |  대표전화 : 02)3144-3834  |  팩스 : 02)3144-4734
등록번호 : 서울 아 01419  |  등록일자 : 2010년 11월 18일  |  발행·편집국장 : 노인국  |  개인정보책임자 : 박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인국
Copyright © 2019 미디어세상.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