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생활
온가족 겨울나기, 전통음식 만들기 체험으로 준비하자12월 9일까지 서울어린이대공원서 ‘전통음식문화축제’
신수미 기자 | 승인2018.12.07 15:39

[미디어세상] 자연 속에서 전통음식을 직접 만들어 오감교육과 나들이를 한 번에 만족시키는 행사가 열려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지난 11월 10일부터 매주 주말 서울어린이대공원 내 팔각당 앞 체험장에서 2018전통음식문화축제 ‘우리가족 도란도란 전통음식문화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세상에서 가장 큰 놀이터’를 주제로 펼쳐지고 있는 이번 행사는 (사)한국전통음식연구소(대표 윤숙자)가 협력하여 전문성을 높였다. 현대 가정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지만 이색적이고도 간단한 전통음식 체험이 준비된 것이다. 더욱이 요리는 손으로 직접 재료를 만지는 촉감활동이자 모양과 색, 향, 맛을 모두 느낄 수 있는 오감교육이다. 이에 자녀에게 생활 속 오감놀이를 체험하게 해주고 싶은 학부모들의 주목을 끌었다.

행사 기간 동안 다양한 전통음식 만들기 수업이 이뤄졌다. △태극기 절편 만들기 △알록달록 꽃산병만들기 △한과(엿강정) 만들기 △다식 만들기 △반달모양 바람떡 만들기 △콩으로 메주 만들기 △고깔모양 고깔 떡만들기 등이다. 매 회차 어린이 50명을 대상으로 열렸으며, 대부분 사전신청의 열기가 높아 현장에서 아쉬운 발걸음을 돌리는 가족들도 있었다.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김장김치 만들기도 실시했다. 윤숙자 (사)한국전통음식연구소 대표가 직접 지도한 배추김치 만들기와 총각김치 만들기는 회차별로 70명의 어린이가 참여했다. 어린이들이 직접 만든 김장김치 한 포기는 가정으로 가져가고, 나머지 한 포기는 이웃 기관에 전달해 의미를 더했다. 어린이들이 기부한 김치는 서울어린이대공원 주변 경로당(아차산, 양마2, 군자), 작은예수수녀회, 재한몽골 학교 총 5곳에 전달됐다.

한편 음악과 문화가 어우러진 ‘하하호호 맛있는 쿡서트’도 어린이들의 열띤 호응을 받았다. 퓨전 타악팀 ‘진명’과 타악퍼포먼스팀 ‘비트파워’의 전통 음악 공연은 물론 케이팝 스타 ‘노라조’, 신인 걸그룹 ‘리브하이’,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 ‘너의목소리가보여2’의 히로인 ‘청담동독거미’가 출연해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었다.

2018전통음식문화축제는 오는 9일 ‘누가누가 맛있나 꼬마장금이대회’를 끝으로 마무리된다. 어린이 30팀이 ‘잣솔 끼우기’ 20개 만들기에 도전해 완성도를 기준으로 최종 점수를 매겨 최고의 장금이를 선발하는 대회다. 참여한 모든 어린이에게 선물을 증정하며, 참여 신청은 사전 마감됐다.

앞선 8일에는 남북 평화 물결에 따라 북한음식을 만들어보는 시간을 갖는다. 윤숙자 (사)한국전통음식연구소 대표가 직접 진행하는 개성식 쌀엿강정 만들기 프로그램을 통해서다. 말린 쌀을 기름에 튀겨 사탕모양으로 꾹꾹 눌러 강정사탕을 만드는 이색 전통음식이다. 어린이 50명이 참여할 수 있고, 앞치마와 두건을 증정한다.


신수미 기자  calnews@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세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수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로6길 5-24, 2층 (녹번동, 다원빌딩)  |  대표전화 : 02)3144-3834  |  팩스 : 02)3144-4734
등록번호 : 서울 아 01419  |  등록일자 : 2010년 11월 18일  |  발행·편집국장 : 노인국  |  개인정보책임자 : 박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인국
Copyright © 2019 미디어세상.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